부처님 말씀 TempleLife
                 
골굴사소개   선무도소개   템플스테이   화랑학교   사단법인세계선무도협회   재단법인선무도대금강문   자료실   게시판   문의하기
자료실
  • 선무도문주스님법어
  • 선무도 논문자료실
  • 선무도보도자료실
  • 부처님말씀
  • 기도접수
  • 템플스테이신청
  • 화랑사관학교 수련회신청
타이틀


 관리자(2009-12-04 21:52:59, Hit : 2038, Vote : 341
 http://sunmudo.com
 이 경을 읽거나 외우면
* 보현아, 만일 어떤 이가 이 「법화경」 을 받아 지녀 읽거나,

외우거나, 바르게 생각하거나, 수행하고 배우거나,

옮겨 쓰면 이는 곧 석가모니를 만나 뵙고 그로부터 직접

이 경을 들음이니라

-법화경-




불경 공부는 첫째, 읽는 것입니다. 곧 독경 (讀經)하는 것입니다.

굳이 뜻을 알려고 하지 않드라도, 고요히 소리내어 읽는 것만으로

훌륭 한 공덕이 됩니다. 반야심경을 읽고 외우는 것도 마찬가지입니다.

꼭 뜻을 풀이해서 알 것 없습니다.

부처님의 말씀은 본래 진언(眞言) 입니다.

비밀스런 진언이기 때문에 읽고 있는 그 사이에 빗물이 모래 사장에

스며들듯 부처님의 진실이 우리 몸 가득히 스며듭니다.

둘째, 보고 염(念)하는 것입니다. 곧 간경(看經)하는 것입니다.

이것은 경의 뜻을 생각하고 밝히는 연구과정입니다.

이 때 주의할 것은 너무 낱말이나 용어 해석에 매달리지 않는 것입니다.

근본 뜻을 받아들이면 됩니다.

중요한 것은 경을 보면서 염 (念)하는 것입니다.

한 줄 읽고 고요히 명상하고, 한 줄 읽고 또 고요히 명상합니다.

밥을 씹어 삼키듯, 경의 말씀을 명상으로 씹어서 삼키는 것입니다.

모르는 말은 모르는 데로 삼키는 것입니다. 언젠가 모두

자연스레 소화됩니다.

셋째, 쓰는 것입니다. 곧 사경(寫經)하는 것입니다.

좋아하는 경의 말씀을 깨끗한 종이에 옮겨 쓰는데 한 자 쓰고 염불하고,

한 자 쓰고 염불할 것입니다.

읽고,  보고, 쓰는  것은 우리 불자들의 가장  기본적인 불경공부이고,

지혜를 닦는 수행입니다.

마하반야바라밀다 행을 닦아보세,
진리를 사랑하는 사람은 번영하고